내집마련 이제는 꿈이 아니라 현실이 됩니다.

멀게만 느껴지는 내집마련

한국에서 내집마련은 모든이들이 꿈꾸는 소원중에 하나입니다. 치솟는 집값과 줄어드는
전세는 요즘 집을 구하기 굉장히 힘든 현실에 더욱 크게 와 닿았습니다. 현재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제대로된 저축을 하기도 힘든 상황이며 설사 어느정도 자리를 잡고
안정된 경제상황으로 접어둘 경우 자녀의 양육비로 많은 지출하게 되어 내집마련의 꿈은
더욱 멀어져만 갑니다.

더불어 요즘 맞벌이를 하는 젊은 부부들의 경우 보유하고 있는 재산도 많이 부족할뿐더러
자녀출산이나 양육과 기타 지출, 내집마련을 위한 계획과 노후자금을 위해 동시에 계획을
세워야 되므로 어려운점이 많이 있습니다. 늦었다고 생각하시고 뒤로 미루지 마시고 지금부터
미리 계획하여 그토록 원하던 내집마련의 꿈을 이루어보시실 바랍니다.




청약저축으로 특별분양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

내집마련을 위해 우선 청약저축으로 특별분양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해드리고 싶습니다.
먼저 주택청약종합저축을 고려해봐야 하는데 주택청약종합저축은 청약 대상 주택을
가입 시점에 정했던 예전의 청약예금과 달리 청약할 때 결정 합니다. 이러하여 가입시점에
결정했던 이전의 청약예금과 다르게 청약할 때 결정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가입시점과
청약시점 사이에 발생할 수 있는 여러가지 변동요소에 따라 다양한 선택을 하실 수 있습니다.
근로 소득종제 혜택도 주어지기 때문에 흔히 말하는 세테크에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청약저축으로 특별분양을 노리자

가령 부부의 총 수입이 400마원이라는 가정하에 여러가지 생활비나 경비를 제외하고
80만원정도가 남는다면 이 중 25만원을 주택청약종합저축에 가입하는 것이 현명한
선택입니다. 매달 25만원씩 넣게 되면 청약 1순위가 되는 2년 후에는 예치금이
600만원이 되므로 적당한 평수의 주택청약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젊은 맞벌이
부부의 예를 들자면 청약특례가 적용되는 특별공급대상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이
올라갑니다. 처음르오 주택을 구입하는 무주택 세대주, 혼인 및 자녀의 유뮤,
소득세 납부 등의 요건을 충족해야 하며 태아의 경우도 가구원수 1명으로 인정됩니다.
특별공급대장에겐 건설물량의 20%가 배정됩니다.

맞벌이부부들은 소득종제상품을 노리자




맞벌이부부의 경우 근로소득자이기 때문에 소득공제혜택이 가능한 금융상품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유익하며 소득공제가 가능한 연금저축에 매월 일정금액을
투자하게 되면 연금 저축은 연 300만원 한도로 소득공제를 받으 수 있습니다.
연금상품의 종류는 증권사의 연금펀드나 보험사의 연금저축, 은행의 연금신탁등이 있고
이 중 연금저축보험은 시장 변동금리 이율을 적용하는 안정적인 상품으로 소득공제는
당연하고 연금 수령이 되기 떄문에 은퇴준비에도 가능한 상품입니다.
연금저축보험을 준비하고도 약간의 자금이 더 남는다면 내집마련을 위한 수익을 마련한다
생각하고 적립식 펀드에 투자를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내집마련을 위해 대부분 안정적인
투자를 하고 있다는 가정이므로 펀드 또한 안정적인 적립식 펀드가 우선이라 생각합니다.

절약하는 습관을 기르자

내집마련 대출은 한푼이라도 절약 할 수 있는 선택을 하시는 것이 중요한데 내집마련을
하게 되는 기회가 왔더라도 주택담보대출을 받아야 하는데 주택담보대출이더라도
전부 똑같은 조건이 아니며 대출기간만 해도 단기 대출과 장기 모기지론이 있는데
여유가 되어 단기간에 상환자금을 마련할 수 있다면 당연히 단기대출을 받아야
하겠지만 소득의 증가가 급격하게 이루어지는 경우는 거의 없으므로 주로
장기대출이 유리하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처럼 금리가 낮은 상황에서 금리 또한 중요한데
변동금리가 1.5% 포인트 낮은 점을 감안한다면 대출이 단기일수록 저금리 효과를
볼 수 있는 변동대출을 선택하는 것이 현명한 선택입니다. 장기대출의 경우 고정금리와
변동금리의 차이가 1.5% 포인트 이내라면 고정금리를, 그 이상이라면 변동금리를
택하는 것이 유리하다 생각됩니다.